최동보 (崔東輔)

 

자는 자익, 호는 우락재

대구에서 출생하여 1592(선조25)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중부 최인의 계부인 최계 및 장몽기 등과 함께

의병을 일으켜 경산. 경림. 영천 등지에서 싸원 전공을 세웠으며 그 당시의 상황을 일기로 적어

“신협기”를 썼다.

후에 호조참판에 추증되고 대구의 평천사에 제향 되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