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여해 (崔汝諧) 1101 ~ 1186

 

시호는 文貞

고려때의 정치가.

문과에 급제하여 울산통판을 지내고 명종이 익양공으로 있을 때 그 밑에 전첨으로 있었다.

하루는 익양공이 왕위에 오르는 꿈을 꾸고 그 꿈의 내용을 익양공에게 알렸다.

뒤에 나주 수령으로 있을 때 익양공이 즉위하자 시어사 간의대부 추밀원사를 지냈다.

죽은 뒤에 정당문학에 추증